2007 년은 일본의 전후 베이비붐 세대 680 만 명이 퇴직하는 한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재의 경제 대국 일본을 만들고 또 유지하여 오던 베이비붐 세대가 물러남으로써 2007 년 문제라고 일컬어지는 낡은 시스템의 운영 관리 승계 문제, 대량 퇴직자에게 지급할 연금 문제, 그리고 노후 생활에 대한 불안 등 여러 문제점이 거론되었다.

한편으로 안정된 연금 수익과 재산, 그리고 충분한 여가를 갖는 시니어층이 대량으로 늘어나면서 시니어마켓이 활짝 열리는 원년이 되기도 하였다.

평균 수명이 늘어나면서 고령화 인구를 대상으로 한 실버산업은 물론, 정년 퇴직 후에도 여전히 건강한 정신과 체력을 가진 시니어층을 대상으로 하는 새로운 시장은 크게 확대될 전망이며, 인터넷 분야에서도 시니어층의 인터넷에 대한 관심과 능력이 높아지면서 포털은 물론 전문 사이트들도 생겨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인터넷 인구의 90% 가 이용하고 있다는 거대 포털 사이트 야후 재팬도 이들 시니어층을 대상으로 한 서비스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야후 재팬에서는 "세컨드라이프"라는 시니어층 대상의 사이트를 개설하여, 취미와 교양, 여행 , 맛,  패션, 생활, 건강, 돈, 사회와 경제 등 8 가지 카테고리로 나누어 여가 생활을 즐기면서 노후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현재 야후재팬 세컨드라이프는 페이지뷰도 급상승 중으로 700 만 PV/ 월 기록하고 있다.

최근에 새롭게 개설한 야후 재팬 세컨드라이프 서포터 제도다음 블로그 기자 제도와 비슷한 형태로 유저가 자신의 경험이나 생각, 그리고 일상생활을 글로 투고, 자연스럽게 다른 유저와 교류를 할 수 있는 서비스로 점차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10대들을 중심으로 인기를 끄는 모바일 커뮤니티 포털 사이트 "모바게타운"을 운영하고 있는 DeNA도 시니어층 대상의 "취미인구락부(趣味人倶楽部)"를 운영하며 다가오는 고령화 사회를 대비하고 있다.

일본 총무성 발표에 따르면 일본은 2015 년이 되면 인구의 25% 이상을 고령화 (65 세 이상 ) 인구가 차지하게 된다고 한다.


2008/01/05 - [하테나] - 50대와 60대가 즐기는 커뮤니티 사이트 KOZOCOM

Posted by 오픈검색

 
NEMOLAB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