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에서 도교, 그리고 실리콘밸리로 힘차게 날라 올랐던 Hatena가 드디어 탄생지 교토에 날개를 내렸다.

서비스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고자 만들어진 Hatena 교토 본사의 전경은 구글이나 야후 등 글로벌회사와 같은 거대한 규모와 화려함은 없지만 소박하면서도 자연스러운 분위기 그리면서도 재미가 넘치는 사무실로 완성도를 높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atena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확 트인 Hatena 내부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Hatena인의 전투력을 증강시키는 막강 주방 장비

이어령 교수의 "축소지향의 일본인"은 아니지만, 오랜 냉전을 넘어서 미국과 중국을 이어 준 핑퐁 외교, 글로벌한 서비스를 개발하고자 하는 Hatena는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한 거대한 움직임을 작은 회의실로 승화시켰나 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atena 오리지널 탁구대로 만든 핑퐁 회의실 (출처 Hatena 교토 오피스 완성)

내가 핑퐁을 좋아하는 것을 어찌 알았을까? 탁구장을 쉽게 찾을 수 없는 일본이니 탁구 내공을 쌓기 위해서라고 Hatena 교토 본사를 꼭 방문을 해야 할 것 같다^^

작지만 풍부한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어떤 서비스를 만들어 낼지 기대가 된다.


2008/01/29 - [일본 인터넷 기업 이야기] - 일본에서의 사무실 이전은 "도쿄 오피스 컨설팅"에

Posted by 오픈검색

 
NEMOLAB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