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아이폰을 쓰면서, 소프트뱅크 가족 할인을 이용하고자 아내에게는 옴니아를 구매하게 한 것이 원인이 되어 옴니아의 터치 기능에 대한 불만을 적었지만, 옴니아에 대한 두 번째 불만은 옴니아 관련 액세사리를 찾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일본 최대의 전자 제품을 갖춘 아키하바라 요도바시 카메라에도 액세서리의 가장 일반적인 옴니아 케이스가 없었다.

휴대폰이라는 것이 쓰다 보면 상처가 나서 나중에는 깨끗하게 쓰는 것을 포기하지만, 처음 구매하였을 때는 어떡하든 조금이라도 더 깨끗하게 쓰고자 하는 마음에서 액정 보호막을 사거나, 본체를 보호하기 위해 케이스를 사는 것이 일반적인데, 나 역시 아이폰을 사자마자 스크린 보호막과 케이스를 바로 구매하였다.

마찬가지로 옴니아를 구매하자마자 케이스를 구매하려고 하니, 그곳에 없다고 해서 나중에 요도바시 카메라에 가면 있겠지 했는데, 믿었던 요도바시에도 옴니아의 케이스는 없었다.

결국에는 딸아이 장갑을 옴니아 케이스로 사용하는 사태로 번졌다.

인터넷에서도 찾아보았지만, 좀처럼 눈에 띄지 않아, 결국 한국 옴니아 케이스라도 구매할까 하였지만, 뒷면의 카메라 렌즈 위치가 틀려서 일본 옴니아에 한국 옴니아 케이스를 사용할 순 없었다.




아내의 생일이 다가와 선물을 고민하다, 다시 한번 인터넷을 검색하니 악명 높은 2ch에 옴니아 케이스에 대한 이야기가 나와서 그것을 실마리로 찾아보니 드디어 아름다운 옴니아 케이스를 만날 수 되었다.



휴대용 단말기 케이스를 전문으로 만드는 Skiny Material는 아이팟과 아이폰, 그리고 넷북 등의 실리콘 고무 케이스를 만드는 업체로 이번에 새롭게 일본 삼성 옴니아의 케이스를 만든듯하다.



제품도 중요하지만, 제품에 애정을 가진 소비자의 마음을 읽고, 그에 맞는 세심한 배려도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된다, 자사에서 액세사리를 만들지 않으니 상관 없는 것이 아니라, 일본 액세사리 업체의 호응이 없다면, 국내 액세사리 업체와 협력을 해서라도 동반 진출하는 세심한 배려가 소비자의 감동을 얻을 수 있음을 알았으면 좋겠다.

책방에 가니 애플 아이폰HTC 스마트폰 관련 가이드 책자가 나란히 놓여져 있었다. 옴니아 가이드 책자도 함께 놓여질 날을 기대해 본다.


2009/01/30 - [일본 한국 관련 이야기] - 삼성 일본 옴니아, 터치 기능 체험
2008/11/26 - [일본 한국 관련 이야기] - 삼성, 휴대폰으로 일본 시장에 본격 출사표 던지나?
2008/11/01 - [일본 한국 관련 이야기] - 일본 시장에 등장한 삼성 옴니아는 성실한 모범생폰
2008/07/25 - [일본 모바일 서비스 이야기] - 삼성 OMNIA, 애플 iPhone 열풍 잠재울까?

Posted by 오픈검색

 
ONEPLUSONE.AS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