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이 탄생하고 가장 주목받던 배너 광고는 어느 순간 그 효율성에 의문을 품기 시작하며 인터넷 버블의 대표적인 공적으로 몰리며 급격히 쇠퇴하여 이제는 구글의 애드워드와 애드센스가 인터넷 광고의 대표자리를 내어주었다.

과거의 유물로 사라져가던 배너 광고에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선을 보여 인터넷 서비스 업체들에 새로운 희망을 주고 있다.

그 주인공은 RSS 광고를 전문으로 하는 Fringe81(후린지하치이치)의 iogous이다.



iogous(이오고스)는 배너의 이미지요소라 할 수 있는 메인 비주얼, 캐치 카피, 로고, 버튼 등을 포맷, 배경색에 맞추어 한 번에 대량으로 배너를 만들어 내어, 만들어진 배너를 독자적인 알고리즘으로 자동으로 학습하여 최적하여 유저에게 보여줌으로써 기존 배너와 비교해서 몇 배의 효율을 올리도록 하였다.



iogous는 연구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독자적으로 개발한 "크리에이티브 옵티마이제션(통계해석을 통해서 디자인요소와 문장의 자동 최적화)"기술을 이용한 플랫폼으로 디자인요소의 각각에 관한 대량의 데이터를 축적하고 학습하여 배너 광고의 출고와 관리를 효율화함으로써 광고주와 미디어사 모두에게 최대의 이익을 제공한다고 한다.

기존의 배너가 데이터보다는 담당 디자이너의 능력에 의존하였고, 배너 교체에는 많은 노력이 필요하였지만, iogous를 도입하게 되면 수천 종류의 배너를 적은 예산에 자동 생성할 수 있으며 실시간 효과 측정을 통해 효과가 높은 배너만을 자동으로 표시할 수 있어 클릭률이 6배 이상 향상되었다고 한다.

인간의 눈으로는 알 수 없지만 iogous의 통계해석기술을 이용하면 클릭률이 높은 배너를 발견할 수 있으며, 학습을 통해 클릭률이 높은 배너와 유사한 배너를 생성해냄으로써 클릭율을 더욱 높일 수 있다.

배너의 가능성을 보여준 iogous에는 이미 많은 인터넷 광고 기업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하니 앞으로 검색 광고와 함께 과거의 유물로만 여겨졌던 배너 광고도 다시 한번 주목을 받지 않을까 싶다.

과거 영웅의 부활로 제2의 인터넷 붐이 일으나려나??


관련글
2010/02/23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일본 인터넷 광고, 신문 광고를 추월!
2010/02/12 - [일본 인터넷 서비스 이야기] - 일본 인터넷 광고 시스템 Kauli, 한국어 서비스 공개
2009/07/11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일본의 전자책 시장과 거대 광고기업 덴츠
2009/03/04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인터넷 광고에 힘 쏟는 일본 대기업
2009/02/25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2008년 일본 광고 시장과 광고 대행사
2008/09/04 - [일본 인터넷 서비스 이야기] - 야후 재팬 차세대 광고로 전업 블로거의 꿈은 이루어진다!
2008/03/17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2007년 한일 광고 시장
2007/10/10 - [일본 인터넷 서비스 이야기] - 보는 배너 광고에서 참가하고 만들어가는 배너 광고로


Posted by 오픈검색

 
NEMOLAB

티스토리 툴바